고양시, 성사혁신지구 연내 착공
고양시, 성사혁신지구 연내 착공
  • 박공식 기자
  • 승인 2020.04.09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설계 공모 심사 완료
연내 사업 인가 및 착공

[고양일보]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민선7기 대표 도시재생 핵심사업인 덕양구 성사동 394번지 일원 ‘성사 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사업’이 기본설계 공모 심사를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이 시작된다고 9일 밝혔다.  혁신지구는 도시경쟁력 강화와 지역일자리 창출을 위한 거점개발사업을 위해 과감하게 개발규제를 완화하고, 주거·공공·상업·일자리·생활SOC 등을 집적한 대규모 재생사업이다.

고양시와 국토부,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출자하고 부동산투자회사(리츠)를 설립해 추진하는 성사혁신지구는 LH를 자산관리사(AMC)로 선정해 위탁계약을 체결했다.  고양시는 성사혁신지구 사업이 그동안 진행했던 뉴딜사업(원당, 삼송, 화전, 일산, 능곡)과 연계해 쇠퇴지역의 활성화를 도모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성사혁신지구‘는 지난해 12월 국가시범지구로 선정된 4곳의 혁신지구 사업대상지 중 가장 속도감 있게 추진되고 있으며, 특히 올해 2월 현물출자를 위한 조례개정을 마치고, 기본설계를 위한 현상 공모를 실시함에 따라 연내 사업시행 인가와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총사업비 약 2,525억원이 투입되는 성사혁신지구는 고양시와 고양도시관리공사, 주택도시보증공사가 사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대규모 공공사업 경험이 많은 LH를 자산관리사로 선정함으로써 도시재생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혁신지구에는 성사1동행정복지센터와 원당 환승주차장 1만 2355㎡ 부지에 임대주택 299가구와 어린이집, 환승주차장, 상업시설과 산업시설 등이 입주할 예정이다.

2024년 준공예정인 입주 시설들의 임대료는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리츠(REITs)를 통해 운영될 계획이다. 이는 입주 사업자 뿐만 아니라 지역상권과의 상생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