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김필례, 미래통합당 입당 기자회견
바른미래당 김필례, 미래통합당 입당 기자회견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3.17 16:3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과 통합 위한 기자회견·입당원서 전달
ㅇ
좌측부터 이경환 김현아 예비후보, 김필례 전 위원장, 김영환 함경우 예비후보

[고양일보] 지난 지방선거에서 바른미래당 고양시 지역 출마자들이 미래통합과의 통합을 위한 기자회견을 열고 입당원서 전달식을 가졌다. 기자회견에는 바른미래당 김필례 전 지역위원장, 미래통합당 이경환·함경우·김영환·김현아 등 고양시갑·을·병·정 예비후보 등이 참석했다.

김필례 전 위원장은 “대한민국 수도권 서북부의 중심인 고양시의 새로운 발전을 위해 민주당의 횡포를 막고 지난 지방선거에서 새로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했던 바른미래당 시·도의원 출마자들은 미래통합당과 함께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전 위원장은 “이번 총선은 단지 고양시 지역 국회의원 4명을 뽑는 선거가 아니라 지난 3년 동안 무너진 대한민국의 외교, 안보, 법치를 회복시키고 나라를 정상화시키기 위한 선거”라며, “누구보다 고양시를 사랑하는 바른미래당 출마자들은 정치인으로는 미약한 존재이지만 고양시가 새롭게 태어나는 밀알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입당원서를 전달받은 미래통합당 김영환 고양병 예비후보는 “바른미래당 출마자들의 미래통합당 입당은 고양시 지역 총선의 상당히 중요하고 의미 있는 결정”이라며, “그동안 이 지역에서 예비후보로 참여했던 모든 분들이 총선에 힘을 합하고 고양 선대위를 4개 지역이 합동으로 구성하여 그간 고통을 당하거나 상처를 입었던 많은 분들이 합류하는 대통합의 과정을 겪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 바른미래당 김필례 고양병 지역위원장이 미래통합당 김영환 고양병 예비후보에게 입당원서를 전달하고 있다.
바른미래당 김필례 전 지역위원장이 미래통합당 김영환 고양병 예비후보에게 입당원서를 전달하고 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한국당 2020-03-23 14:41:39
미래통합당!
자유한국당은 아니지만
선거 끝낼려고 작정을 했구만

이래서 2020-03-18 22:47:36
선거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