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 대표 문화예술축제, 제8회 고양국제무용제 열린다
고양특례시 대표 문화예술축제, 제8회 고양국제무용제 열린다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2.09.16 2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10월 2일까지 고양아람누리 새라새극장에서 개최
국내 유명 무용작품 총 13개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춤의 향연
올해로 8년 이어 온 ‘문화예술의 도시, 고양’ 대표적 무용축제
행사 포스트 이미지

[고양일보] 고양안무가협회(회장 임미경)의 주최로 지난 2015년 첫 회를 시작한 고양국제무용제는 올해 8년째를 맞이하는 고양시 유일의 국제 무용축제다.

고양시 지역문화예술 발전과 무용예술 보급, 지역 무용예술가 창작활동 지원, 국제적 문화교류 등을 지속적으로 추구한 결과, 올해는 고양특례시 주최로 축제가 치러진다.

이번 축제는 9월 26일부터 10월 2일까지 일주일간 고양아람누리 새라새극장에서 개최된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 상영, 거리두기 관객 입장 등 제한적인 상황에서 공연했음에도 수준 높은 프로그램과 완성도 높은 국내외 안무가의 작품으로 구성됐다.

올해는 해외 초청작 2작품 포함 총 13작품을 선보인다.

9월 28일과 30일, 10월 2일 등 총 3회 새라새극장에 초청작품이 무대에 오르며, 9월 26일과 27일, 10월 1일에는 시민참여 춤 워크숍 및 전문무용수를 위한 마스터클래스가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자신의 분야에서 최고봉에 오른 중견무용가부터 자신만의 철학을 바탕으로 개성 있는 작품을 선보이는 젊은 안무가까지 탄탄한 기량과 작품성으로 인정받고 있는 무용예술가들의 다채로운 무대가 준비되어 있다.

첫 번째 공연은 고양시를 대표하는 무용단과 해외초청무용단의 작품으로 구성된「고양안무가초대전」, 두 번째 공연은 개성 넘치는 무대연출과 화려한 테크닉으로 주목받고 있는 남성안무가들의 작품으로 구성된 「국제교류안무가전」, 그리고 마지막 공연은 예능보유자의 전통춤부터 유니버설발레단 수석무용수의 창작발레, 중견현대무용가들의 콜라보 작품까지 다양한 춤을 감상할 수 있는「우리시대의 무용가 in 고양」으로 구성되어 펼쳐진다.

고양국제무용제는 선착순 사전 예약을 통해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오는 9월 20일부터 고양안무가협회 전화(010-7794-5101) 또는 홈페이지(www.gidf.kr)에서 예약할 수 있다.

고양국제무용제의 한 장면
고양국제무용제의 한 장면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