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 폭염 대비 주요 공원에 바람쉼터 조성
고양특례시, 폭염 대비 주요 공원에 바람쉼터 조성
  • 최항준 기자
  • 승인 2022.07.29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산호수공원 등 5개 공원 쉼터에 선풍기 시범 가동
주민이 쉼터 공간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주민이 쉼터 공간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고양일보] 최근 기록적인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고양특례시(고양시장 이동환)가 일산호수공원 등 근린공원 5개소 쉼터에 선풍기를 설치해 시범 운영을 실시한다.

설치된 회전용 선풍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작동한다. 설치 장소는 일산호수공원, 별빛근린공원 등 5개소이며 현재 10개 선풍기가 시범 가동되고 있다.

시는 일상 속에서 폭염과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쉼터를 늘리기 위해 점차 설치 장소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선풍기를 오는 9월까지 가동할 예정이다.

일산호수공원 쉼터를 이용하는 주민은 동네 이웃하고 공원에서 바둑을 두며 시간을 보내는데, 시기적절하게 선풍기가 설치되어 쾌적하다며 선풍기 설치를 환영했다.

시 관계자는 예년에 비해 무더위가 일찍 찾아왔다. 공원 이용객이 무더위 속에서 쉬어갈 수 있도록 쉼터 공간을 확대하고 선풍기 설치대수를 늘려 시민이 체감하는 행정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