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농산물 잔류농약 더 철저히 검사한다
고양시, 농산물 잔류농약 더 철저히 검사한다
  • 최항준 기자
  • 승인 2022.03.10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고양시는 농산물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잔류농약 검사항목을 3월부터 기존 320종에서 463종으로 확대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1월 국립농산물 품질관리원이 생산단계 잔류농약 검사성분 확대를 고시했다. 이에 따라 고양시는 3월 1일부터 출하 전 농산물 잔류농약을 463종으로 확대 검사하고 성적서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잔류농약 분석결과에 따라 농업인에게 농산물별 컨설팅을 실시해 잔류허용기준 초과로 인한 농가 불이익을 사전에 차단하고 고양시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농약 분석을 희망하는 고양시 농업인은 농산물 0.5∼1kg을 채취해 농업기술센터 친환경농업연구동 농산물안전성 분석실에 검사를 의뢰하면 3일 이내로 결과를 확인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농산물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농업인에게 지속적인 교육을 실시하고 엄격한 농산물 품질관리를 통해 시민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연구개발과 환경농업팀(☎031-8075-4298)으로 문의하면 된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