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 시설점검
염태영 수원시장,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 시설점검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0.12.10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의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의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고양일보] 지난 1일 운영을 시작한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이 염태영 수원시장이 시설을 점검하는 것으로 개소식을 대신했다.

지난 8일 개소식을 할 예정이었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8일 0시부터)에 따라 행사를 취소했다.

영통구 권선로 820번길 40에 위치한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은 연면적 199.7㎡ 규모로 프로그램실(3개), 교사실, 상담실 등이 있다. 정원은 39명이다. (사)우리누리청소년회가 수탁 운영한다.

민선 7기 시민 약속사업 중 하나인 다함께돌봄센터는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모든 초등학생 아동(만 6~12세)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이다. 부모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모든 초등학생이 이용할 수 있고, 저학년 학생·맞벌이 가정·다자녀 가정 자녀가 우선 이용할 수 있다.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 모습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6호점 모습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급·간식을 제공하고, 놀이·학습지도·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학기 중에는 정오부터 오후 8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문을 연다.

수원시는 2022년까지 다함께돌봄센터 20개소를 운영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올해 안에 7호점을 개소하고, 2021년 5개소, 2022년 8개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