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주민 222만, 총인구 4.3%... 충청남도 보다 많아
외국인 주민 222만, 총인구 4.3%... 충청남도 보다 많아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0.10.29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민속촌에 관광 온 외국인 모습
한국민속촌에 관광 온 외국인 모습

[고양일보] 우리나라에 거주하는 외국인 주민 수는 222만명으로, 총인구 대비 4.3%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나, 다인종 국가에 근접했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는 총 인구 중 외국인이나 이민 2세, 귀화한 사람 등의 비율이 5%가 넘으면 다문화・다인종 국가로 분류한다.

행정안전부는 우리나라에 거주하는 한국 국적을 가지거나 가지지 않은 외국인, 그들의 자녀(이하 ‘외국인 주민’)는 모두 221만 6612명(2019.11.1. 기준)이라고 밝혔다. 이는 2018년 보다 16만명(7.9%) 증가한 것이다.

이는 우리나라 총인구(51,779,203명)의 4.3%를 차지하고 있으며, 17개 시·도 인구와 비교하면 8번째에 해당하는 충청남도(218만 8649명)와 대구(242만 9940명) 사이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총 인구 구성(2019년)>

총인구('19.11.1.) 내국인(한국국적) 외국인(외국국적)
51,779,203명 50,000,285명 1,778,918명

거주 지역별로 보면 경기 72만 90명(32.5%), 서울 46만 5885명(21.0%), 경남 13만 4675명(6.1%) 순으로 외국인주민이 많이 거주하고 있으며,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59.4%가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형별로 살펴보면 한국국적을 가지지 아니한 자(외국인근로자, 외국국적동포, 결혼이민자 등) 177만 8918명(80.3%), 한국국적 가진자 18만 5728명(8.4%), 외국인 주민 자녀(출생)가 25만 1966명(11.4%)으로 나타났다.

시·군·구별로는 경기 안산(9만 2,787명)에 가장 많은 외국인주민이 거주하며, 경기 수원(6만 7,073명), 경기 화성(6만 5,040명), 경기 시흥(5만 9,634명) 순으로 집계되었다.

외국인주민이 1만명 이상 또는 인구 대비 5% 이상 거주하는 시·군·구는 95개 지역이며, 경기 23개・서울 17개・경남 10개・경북 9개・충남 7개 지역 등이다.

이재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행안부는 외국인 주민이 실질적 삶의 터전인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잘 정착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 정착지원 기초인프라 조성사업과 우수사례 공유·확산 등 지자체를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OECD는 총인구 중 외국인・이민2세・귀화자 등 ‘이주배경인구’가 5%를 넘으면 다문화·다인종 국가로 분류하고 있다.

지방자치단체 외국인주민 현황(2019년 기준)
지방자치단체 외국인주민 현황(2019년 기준)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