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지역별 소음실태 파악 위해 ‘환경소음측정망’ 운영
의정부시, 지역별 소음실태 파악 위해 ‘환경소음측정망’ 운영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10.08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식 소음기기로 측정을 하고 있다.
이동식 소음기기로 측정을 하고 있다.

[고양일보]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역별 소음실태를 체계적으로 파악하고 정온한 생활환경 조성정책 등에 활용하고자 ‘환경소음측정망’을 운영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시는 병원지역, 학교지역, 주거지역, 준공업 지역 등 용도별 4개 지역 20개 지점을 운영 중이며, 매 지점마다 09시, 12시, 16시, 20시, 23시, 새벽 1시 등 6회, 총 120회에 걸쳐 이동식 소음기기로 측정을 실시하고 소음도 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매년 상반기, 하반기로 진행해 온 환경소음도 측정을 2019년 하반기부터는 분기별 측정으로 확대 운영하여 보다 촘촘한 생활소음 측정데이터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최근 측정한 2020년 3분기 환경소음도 결과는 전체소음도 평균 54dB(A)로 전분기 대비 1dB(A) 상승했으나, 작년 같은 분기와 동일한 결과로 생활소음도의 환경변화는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밖에 각 지점에 대한 분기별 자세한 측정결과는 국가소음정보시스템(www.noiseinfo.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의정부시는 측정 결과는 환경부에 통보해 소음저감 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계획이며, 생활소음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시민 모두가 쾌적한 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꾸준히 모니터링해 나갈 방침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