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환 파주시장, 산림병해충 방제활동 나서
최종환 파주시장, 산림병해충 방제활동 나서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8.03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환 파주시장이 산림병해충 방제활동에 나섰다.
최종환 파주시장이 산림병해충 방제활동에 나섰다.

[고양일보] 최종환 파주시장이 지난달 31일 목동동 고인돌 산책로에 설치한 야외 무더위쉼터에서 산림병해충예찰단원 20여 명과 함께 산림병해충 방제활동에 나섰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마을 내 큰 나무와 공원 내 무더위쉼터를 조성했다.

그러나 지난 겨울 포근한 날씨로 인해 매미나방 유충과 선녀벌레 등 여름철 산림병해충이 대량 발생해 시민들에게 혐오감과 불편함을 초래하고 있어, 시민들이 폭염에도 편안히 쉴 수 있도록 산림병해충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해충은 아니지만 최근 지역 곳곳에 대량 출몰해 혐오감을 유발하고 일상생활에 불편을 초래하고 있는 ‘노래기 떼’ 긴급방제도 함께 추진해 여름철 돌발해충으로부터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수목 인근의 매미나방 애벌레나 하천변 노래기 떼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공원이나 산책로, 도로변에 대한 방제 활동을 강화해야한다”라며 “쾌적한 쉼터 조성을 통해 시민들이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