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길고양이 중성화의 날 28일 개최
제2회 길고양이 중성화의 날 28일 개최
  • 박공식 기자
  • 승인 2020.06.25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50마리 중성화 수술 실시 예정
지역 단위 중성화로 개체 수 조절해

[고양일보]  오는 28일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에서 도민, 수의사, 동물보호활동가 등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제2회 길고양이 중성화의 날’ 행사가 열린다.

‘길고양이 중성화의 날’은 집중 중성화가 필요한 지역을 선정해 길고양이를 포획한 뒤 지역단위 중성화 수술을 한꺼번에 진행해 길고양이 개체 수 조절의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추진되는 사업이다.

지난 5월 경기도는 고양시 성사동에서 ‘제1회 길고양이 중성화의 날’을 진행해 총 40마리를 대상으로 중성화를 실시한 바 있다. 지역 내 길고양이의 70% 이상이 중성화 돼야 극적인 개체 수 감소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을 고려, 이번 2회 행사 역시 같은 곳에서 진행해 중성화 사업의 실효성을 높이기로 했다.

이번 제2회 행사에서도 경기도는 자원봉사 인력 및 장비 마련 등 행정적 지원을, 고양시와 도민·동물보호활동가(캣맘)들은 길고양이의 포획과 중성화 후 관리·방사 작업들을 담당하기로 했다.

자원봉사 수의사들은 중성화수술과 예방접종(광견병 등), 구충 등을 실시하고, 수의과대학 자원봉사 학생들은 수술보조 및 기록에 동참하게 된다.

이번 ‘중성화의 날 행사’는 길고양이 50마리를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남영희 경기도 동물복지팀장은 “지난 1회 행사 때 도민, 수의사들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단기간에 많은 길고양이 중성화를 진행할 수 있었다”며 “이번 행사 역시 개체 수 조절뿐만 아니라 도민이 참여하는 정책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충실히 펼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중성화의 날’ 행사 외에도 인도적이고 효과적인 길고양이 개체 수 조절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18년부터 길고양이 중성화 수술 사업을 31개 시군이 참여해 3년째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2만5990마리를 목표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