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소상공인 업체당 3천만원 신용보증 지원
고양시, 소상공인 업체당 3천만원 신용보증 지원
  • 박공식 기자
  • 승인 2020.01.30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15억, 하나은행 5억 출연, 경기신용보증재단서 200억원 운용
고양시, 하나은행, 경기신용보증재단 29일 특례보증 출연 협약

[고양일보]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하나은행, 경기신용보증재단과 함께‘소상공인 특례보증 매칭 출연 협약’을 맺고 신용보증으로 소상공인들의 지원에 나섰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은 고양시가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출연금을 재원으로 운영자금 대출을 원하는 소상공인들에게 경기신용보증재단이 보증서를 발급해주는 제도다.

이재준 고양시장, 강성묵 하나은행 총괄부행장,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지난 29일 상하수도사업소 창의 소통실에서 협약식을 개최해 5만 4천여 곳에 이르는 고양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한 ‘2020년도 소상공인 특례보증’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협약식에서 고양시와 하나은행은 각 5억원씩 총 10억원을 매칭 출연하고, 추가로 고양시가 10억원을 출연하여 총 20억원의 출연금을 조성한 후 그 10배수인 200억원 규모로 경기신용보증재단이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운용키로 했다.

신용등급이 낮고 담보력이 부족한 소상공인들이 경기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에 따라 제1금융권인 시중은행으로부터 운영자금을 대출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2개월 이상 사업자등록이 된 고양시 소재 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대 3천만원 이내의 신용보증을 받을 수 있다.

고양시는 2011년도부터 경기신용보증재단을 통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을 시행하여, 지난해까지 총 83억원을 출연, 4,900여건 730여억원의 보증을 달성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