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6명 정규직으로’ 고양시 기간제 근로자 전환대상 확정
‘306명 정규직으로’ 고양시 기간제 근로자 전환대상 확정
  • 미디어고양 염기남 기자
  • 승인 2017.11.17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전환심의위원회 의결

일자리사업·초단시간 근로자 모두 전환대상

16일 전환심의위원회 회의 모습. <사진 : 고양시 제공>

고양시가 지난 16일 ‘기간제 근로자 정규직 전환심의위원회’를 개최해 기초지자체 중 최대 규모인 306명의 전환대상 직무 및 인원을 결정하고 ‘부서평가심의위원회’를 거쳐 최종 확정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이날 전환심의위원회를 통해 정부 방침에 따라 보건소·도서관·사회복지분야 등 시 소속 전체 356명의 기간제 근로자 중에서 명백히 전환 예외(일시·간헐적 업무 등)에 해당하는 50명을 제외한 상시·지속적 업무기준 306명 전체를 전환대상으로 의결했다.

특히 시는 정부직접일자리사업, 초단시간근로자 등 전환여부에 대해 상당한 논란이 있었던 185명의 직무 및 인원을 모두 전환시키기로 결정해 정부 방침인 ‘비정규직 제로(Zero)화 정책’에 부합하는 사례로 평가받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고양시는 또 전환대상으로 결정된 306명을 대상으로 공정하고 객관적인 평가가 이뤄지도록 ‘부서별 평가 심의위원회’를 구성, 근무희망 신청서 접수와 면접평가를 거쳐 합격자를 선정하고 건강검진과 신원조회를 거쳐 최종적으로 정규직 전환자를 확정해 내년 1월 1일자로 실무부서에 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에 대해서는 먼저 내달까지 근로자, 전문가 등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후 노·사·전문가가 참여하는 전환협의기구를 구성키로 하고, 전환대상, 임금, 정년 등 여러 쟁점에 대한 본격적인 협의를 진행할 방침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