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서구보건소 “심폐소생술 교육 받으려는 시민 열기 뜨거워”
일산서구보건소 “심폐소생술 교육 받으려는 시민 열기 뜨거워”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2.12.09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응급처치의 중요성이 주목받으면서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 일산서구보건소가 진행하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 수강생이 대폭 늘었다. 보건소는 특히 일반인 참여가 두 배 이상 늘었다고 6일 전했다.

서구보건소는 6월부터 월 1회 일산서구청과 청소년수련관 등에서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보건소가 시행하는 심폐소생술·응급처치 교육은 일산소방서 및 대한적십자사 등 관계 기관 전문 강사가 진행한다. ▲응급상황 발생 시 행동 요령 ▲가슴압박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등의 교육이 이뤄진다.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은 의료기관 종사자 및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자 등은 의무적으로 수강해야 하는 교육이지만, 최근 발생한 이태원 참사 및 각종 재난 현장에서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일반인의 참여가 두 배 이상 늘었다.

교육 참여자 박모씨(42세)는 “실습 모형을 통해 직접 흉부 압박을 해보니 실제 상황에서도 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 응급 상황에 처한 사람을 보면 반드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일산서구보건소는 지난 11월, 자동심장충격기 의무설치기관 87개소 186대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실시해 장비 정상 작동 여부, 배터리 및 패드 유효기간 경과 유무 등을 꼼꼼히 살폈다.

보건소 관계자는 “응급처치는 심정지 등 각종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지키는 유일한 방법이다. 응급상황 대처 역량을 키우기 위해 전문 강사의 정확한 교육이 중요한 만큼 청소년, 일반인 대상 교육 기회를 점차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