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릉동, 제19회 고양밥할머니 추향제 개최
창릉동, 제19회 고양밥할머니 추향제 개최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2.10.19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지난 14일 제19회 고양밥할머니 추향제가 고양문화원 주최 하에 동산동 고양밥할머니 공원에서 개최됐다. 약 2백여 명이 참여했으며, 밥할머니의 지혜와 용기, 참여와 나눔의 정신을 추모했다.

임진왜란 당시 밥할머니의 활약은 고양밥할머니보존위원회와 지역주민들의 노력으로 널리 알려지게 됐으며, 2004년부터 추향제를 개최해 올해 19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밥할머니는 해주 오씨 가문의 여성으로 나라가 위기에 처하자 몸 병사들에게 군량미와 주먹밥을 나르는 지혜를 발휘했다. 벽제관 전투에서 패한 조명연합군이 북한산으로 대피했을 때, 노적봉과 창릉천 일대에서 조명연합군을 구했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추향제는 초헌례․아헌례․종헌례 순으로 일반 분향 및 불교 법요도 함께 진행됐다. 추모식 이후에는 밥할머니의 나눔 의식을 재현하여 방문객들에게 떡과 음식을 제공했다.

임현철 고양밥할머니보존위원회 회장은“밥할머니의 정신은 시대를 뛰어넘는 가치이며, 밥할머니 공원이 시민과 어린이들에게 역사교육으로서의 좋은 장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