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 쓰레기 무단 투기지역을 쌈지공원으로 바꾸다
고양특례시, 쓰레기 무단 투기지역을 쌈지공원으로 바꾸다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2.07.27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행주산성먹거리촌 유휴지에 ‘행주동 쌈지공원’ 조성
행주동 쌈지공원 조성 전
행주동 쌈지공원 조성 전

[고양일보]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가 민원 다발지역이었던 행주내동 713-9번지 자투리공간에 행주동 쌈지공원을 조성했다고 27일 밝혔다.

행주내동 713-9번지 일대는 쓰레기 무단투기와 불법주차가 빈번하게 발생해 지역주민들이 지속적으로 민원을 제기하는 장소였다.

이에 고양시는 해당 부지 160을 녹지공간과 보행공간으로 구분한 후 녹지공간에 벚나무와 산딸나무 등 수목을 식재했다. 또한 그네의자 등의 휴게시설도 설치해 쌈지공원이 쉼터로 기능할 수 있도록 조성했다.

행주동 쌈지공원 조성 후
행주동 쌈지공원 조성 후

시 관계자는지역주민들 뿐만 아니라 행주산성먹거리촌을 찾아온 방문객에게도 휴식공간과 만남의 장소로도 이용되는 쌈지공원이 될 것이라면서 자투리땅 내 불법행위 방지와 도시미관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녹지정비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