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고양시장, COP26 도시세션 개막식에서 기조연설
이재준 고양시장, COP26 도시세션 개막식에서 기조연설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1.11.02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조연설을 하고 있는 이재준 고양시장
기조연설을 하고 있는 이재준 고양시장

[고양일보] 이재준 고양시장은 1일(현지시간)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린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이하 COP26) 도시세션 개막식에서 ‘도시를 위한 기후혁신 프레임과 시스템 전환’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오후에는‘도시의 현재, 고양의 성과 및 미래비전’에 대해 사례발표를 했다.

이번 COP26 도시세션 개막식 연설은 유엔기후변화협약 사무국(이하 UNFCCC, UN Global Innovation Hub)으로부터 제26차 당사국총회에 초청을 받아 이루어졌으며 아시아 도시 중에서는 유일하다.

오전 기조연설에서 이재준 고양시장은 “도시는 탄소 배출의 주범이면서 동시에 기후 문제해결의 열쇠인 만큼 그 역할이 중요하며 새로운 기후변화해결에 동참해야 한다”면서 “도시마다 독자적으로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기는 어렵기 때문에 전 세계 도시를 위한 기후혁신 프레임을 준비하고 시스템을 전환하려는 UNFCCC의 노력은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열린 오후 세션에서 이재준 고양시장은 “109만 인구가 거주하는 대도시로 성장한 고양시는 탄소중립을 우선순위에 두고 통합적 접근을 시도하고 있다”면서, “시민과 협치를 통해 녹지보존, 탄소중립 기반 도시계획 및 재생, 교육 등과 연계하여 도시 전체가 탄소중립을 향하도록 계획을 세워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시장은 “고양시는 창의적이고 확산 가능성이 있는 정책들을 발굴하여 실천하기 위해 UNFCCC와 함께 협력 중”이라며, “탄소중립 사회를 향한 목표를 가지고 지속적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재준 고양시장은 1일 도시세션 개막식 참석에 이어 3일에는 UNFCCC가 각 대륙별로 한 도시씩 선정하고 초청하여 출범한 기후행동 도시이니셔티브에서 아시아를 대표하는 도시로서 고양의 탄소중립달성을 위한 정책 추진사례를 발표한다.

4일에는 UNFCCC가 현재 진행하고 있는 온실가스 계정시스템의 개발 및 운영프로젝트를 위한 의향서를 체결하고 UNFCCC 부사무총장과 면담을 가질 예정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