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유관기관과 손잡고 지반 침하 사고 막는다
고양시, 유관기관과 손잡고 지반 침하 사고 막는다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1.09.2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고양시가 도로 침하 사고를 예방하고 지하시설물 안전사고 발생 시 신속히 대응·복구하기 위해 24일 지하시설물을 관리하는 7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고양시가 협약을 체결한 지하시설물 관리 7개 유관기관은 한국가스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전력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 국가철도공단, 서울도시가스(주), 한국동서발전(주)이다.

시는 협약을 통해 지하시설물 통합정보체계 구축을 위해 정보를 공유하고 합동 안전점검 및 훈련을 실시하는 등 지하시설물에 대한 관리 수준을 향상할 계획이다.

또한 협약을 통해 시가 총괄 지반 탐사를 시행 후 결과에 따라 지하시설물 관리자별 분담 비율로 사후 비용 청구를 하도록 합의함으로써 지반 침하 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고 관리기관의 중복 조사비용 및 복구비를 절감하게 됐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최근 지반 침하 사고에 대한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지하 관리의 필요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며 “관련 기관과의 상호 협력을 통해 지반침하로부터 안전한 고양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고양시는 올해 5억을 투입해 시가 관리하는 도로 56개의 노선에 대해 지반 탐사를 진행 중이며, 앞으로 21억을 추가 투입해 탐사를 계속할 예정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