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도시관리공사,‘주거안정화방안 세미나’ 진행
고양도시관리공사,‘주거안정화방안 세미나’ 진행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1.08.30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01
고양도시관리공사는 지난 26일 토당문화플랫폼에서 '주거안정화방안 세미나'를 열였다.

[고양일보] 고양도시관리공사는 지난 26일 토당문화플랫폼에서 ‘고양시 도시재생 2.0 주거안정화방안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 세미나는 도시재생뉴딜사업 5곳을 추진 중인 고양시를 비롯하여 우리나라 도시재생 사업지역의 안정적인 주택정책의 방향성과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세미나에는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이춘표 고양시 제2부시장, 문재호 고양시의회 건설교통위원장, 황봉연 고양시 도시균형개발국장, 김대식 고양시 시민안전주택국장, 김홍종 고양도시관리공사장 등 25여 명이 참석했다.

천현숙 SH공사 도시연구원장은 ‘도시재생과 공공임대주택 공급’주제로 기존 다양한 택지개발사업과 정비사업을 통해 주택이 공급되었고 향후 우리나라 주택시장 안정화를 위하여 기존 공급 방법 외에도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한 다양한 주거공급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제언했다.

정광진 고양시정연구원 도시정책연구실 부연구위원은 ‘고양시 도시재생 2.0 주거안정화 방안’주제로 고양시는 신혼부부와 중장년층의 임차 가구가 증가하여 주거안정성이 악화되고 있으며, 노후저층주거지 정비 모델 개발, 주거복지 향상 방안, 수요자 니즈에 부합하는 공공주택 공급 등의 주거정책에 대하여 발표했다.

주제발표를 마친 이후에는 문재호 고양시의회 건설교통위원장, 유해연 숭실대학교 건축학과 교수, 백해영 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장, 양동수 사회혁신기업 대표, 조인동 고양도시관리공 도시전략처장, 정광섭 고양도시관리공사 도시재생지원센터장 등이 한자리에 모여 도시재생 사업지역 노후저층주거지 정비 및 주거안정화 방안에 대하여 열띤 의견을 개진했다.

김홍종 고양도시관리공사 사장은 “고양시민 삶의 질 및 주거복지 향상, 주택시장 안정을 위하여 지속적인 세미나 운영을 통해 도시재생과 주거복지가 결합한 다양한 방안을 찾는데 공공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