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열과 갈등을 넘는 국민통합연대 경기본부 출범식
분열과 갈등을 넘는 국민통합연대 경기본부 출범식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1.05.08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통합연대 경기본부출범식 후 기념 촬영
국민통합연대 경기본부 출범식 후 기념 촬영

[고양일보] 국민통합연대 경기본부는 지난 7일 오후 3시 고양시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출범식에는 코로19의 확산으로 이재오 집행위원장, 박승완 사무총장 등 본부 임원진과 경기도 시군구 대표들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이재오 집행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분열과 갈등을 넘어 야권통합의 중심에서 경기도가 그 역할을 해야 한다"며 대통합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국민통합연대는 송복 연세대 명예교수, 김진홍 목사, 최병국 전 의원, 권영빈 전 중앙일보 사장, 이문열 작가 등 원로 5인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

국민통합연대는 2019년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창립대회 선언문에서 "무능하고 오만하고 정의와 공정을 팽기친, 기만에 가득찬 정권을 끝장내고 지력이 다한 정치판을 객토하여 완전히 판을 갈고, 체제 변화에 눈이 먼 오만방자한 현 정권에 사망을 선고한다“고 밝히고, ”우리는 이 땅에 좋은 나라를 만들고, 대한민국헌법에서 보장한 자유와 기본권을 모든 국민이 마음껏 누리며 살아갈 수 있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국민통합연대를 창립한다“고 선언했다.

이날 경기도발대식에서 신득철 전 경기도의원과 길종성 전 고양시의원이 공동대표에 임명되고 시군구별 대표도 임명했다.

경기도 공동대표로 임명장을 받은 길종성대표는 ”경기도가 통합의 중심이 되고 고양시가 그 가치를 높이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공정과 정의로운 사회가 되는 단초가 되길 바란다“라고 했다.

한편 국민통합연대는 매주 월요일 대법원 정문 앞에서 박명수 대법원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집회를 주도하고 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