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미군 공여구역 발전종합계획 최종확정
파주시, 미군 공여구역 발전종합계획 최종확정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12.17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프하우즈주변지역 도시개발 조감도
캠프하우즈 주변지역 도시개발 조감도

[고양일보] 파주시는 지난 15일 행정안전부가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 변경’을 최종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종합계획이란 주한미군 공여구역구변지역 등 지원특별법에 따른 지역의 발전과 각종 지원에 대한 종합적인 계획을 말하며, 행정안전부 장관이 최종 확정하는 계획으로 파주시는 조리읍, 문산읍 등 4읍, 9면, 7동이 해당된다.

이번 종합계획에는 ‘반환공여구역 개발사업’ 중 캠프스탠턴은 기존 교육시설, 도시개발 외에 산업단지개발까지 추가됐고, 캠프하우즈는 근린공원 조성을 위한 토지매입비의 국비가 27억원 증액돼 반영됐다. ‘지자체사업 및 민자사업’으로는 1조5000억원이 투입되는 파주메디컬클러스터, 1958억원 규모의 운정테크노밸리 등 대규모 지자체 및 민자 사업이 신규로 확정됐다.

특히, 캠프스탠턴은 지난 6월 10일 산업단지 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파주시·GS건설간 기본협약을 체결해 이곳에 제조·물류시설, 방송 제작 시설, 974세대의 단독·공동주택 등을 조성하기로 했다. 또한, 파주메디컬클러스터는 6월 국립암센터 혁신의료 연구단지 조성 협약과 8월에는 아주대학교병원 건립 협약을 체결해 대학병원급 종합병원 건립이라는 파주시민의 오랜 숙원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운정테크노밸리는 최적의 교통여건 및 신도시, 택지 등 배후 도시 정주환경과 연계한 첨단 산업단지 조성에 가속이 붙게 됐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번 행정안전부가 확정한 종합계획 변경에 파주시 주요사업이 반영된 것은 오랜 시간 국가 안보를 위해 특별한 희생을 치르고 있는 접경지역의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청신호”라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