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사리손으로 1년간 모은 정성 “어려운 이웃 위해 써주세요”
고사리손으로 1년간 모은 정성 “어려운 이웃 위해 써주세요”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0.12.15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고양시 덕양구 삼송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14일 관내 하늘숲에벤에셀 어린이집에서 원생과 직원이 1년 간 돼지저금통에 모은 돈(92만 520원)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부금을 전달하기 위해 삼송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윤경순 원장과 안신애 운영위원장은 “지난 1년 동안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아이들과 직원들이 합심해 돼지저금통에 지폐와 동전을 모아왔다”면서 “적은 액수지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유익하게 사용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재천 삼송동장은 “매서운 한파에도 불구하고 우리 동에서 끊임없이 이어지는 훈훈한 기부의 물결 덕분에 소외계층 주민들이 춥지 않게 지낼 수 있게 됐다”며 기부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지난 11일에는 창릉초 류하민 군이 통장에 들어있던 76,150원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기부한 바 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