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카라반 ‘안심숙소’, 가족 간 감염 차단으로 호평
고양시 카라반 ‘안심숙소’, 가족 간 감염 차단으로 호평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0.11.16 17:4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카라반 '안심숙소' 내부의 모습
고양시 카라반 '안심숙소' 내부의 모습

[고양일보] 전국 최초 가족 간 감염 차단을 목적으로 운영 중인 고양시의 카라반 ‘안심숙소’가 이용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의 신규 확진자 수가 200명대로 올라서고 수도권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집단감염을 막기 위해 가족 간 감염의 연결고리를 끊는 선제적 차단이 매우 중요한 상황이다.

경기도 고양시가 지난 9월 22일부터 킨텍스 캠핑장의 카라반(현재 35대)를 이용한 ‘안심숙소’에 최근 이용자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고 16일 밝혔다.

안심숙소는 최초 확진자를 제외한 나머지 가족에게 1인당 카라반 1실을 배정한다. 외부와 완벽히 차단된 자가격리 공간을 제공해, 특히 방이 부족하거나 동거인이 많은 가족들에게 가족 간 접촉으로 인한 추가 감염 및 n차 감염을 사전에 막을 수 있다.

또한 침대, 화장실, 주방, TV, 인터넷 등 자가격리에 필요한 시설이 충분히 갖춰져 있으면서도 독립된 생활이 가능해 이용자의 만족도가 높다.

고양시는 확진자 발생 시, 동거 가족에게 자가격리 통보와 동시에 ‘안심숙소’ 이용을 적극 독려하고 있다. 지금까지 모두 42명이 이용했으며, 현재 13명이 이용 중이다. 카라반을 이용한 자가격리자 중 확진자가 발생(누계 1명)하더라도 침구류의 회수 및 완전소각, 소독조치 등 철저한 방역이 이뤄지고 있다.

입소대상은 확진자의 가족 중 무증상자가 우선으로, 동거 가족 수·자택 규모·자택 구조 등을 고려해 입소를 권고한다. 단, 유증상자・고위험군 기저질환자・보호자가 필요한 대상자들은 제외한다.

고양시가 운영 중인 킨텍스 '안심숙소'의 모습
고양시가 운영 중인 킨텍스 캠핑장 '안심숙소'의 모습

지난 10월 안심숙소를 이용한 고양시민 A씨는 “처음에는 가족 1명과 아파트인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했는데, 집안에서도 마스크를 쓰고 생활해야 하는 불편함과 추가 감염의 불안감이 컸다”면서 “시에서 카라반을 권고해 입소해 보니, 마스크 착용도 자유롭고 시설 면에서 부족함이 없었다”며 만족을 표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코로나19 대유행의 시발점이 될 수 있는 가족 간 감염을 차단해야 한다”며 “누구나 갑작스럽게 감염될 수 있는 상황에서 내 가족을 보호하기 위한 가장 안전한 선택이 안심숙소”라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esa5911 2020-11-21 21:52:24
고양시 대통령상!
웃기네 끼리끼리 제멋대로구먼, 고양시 일한것 뭐있나
파주ㆍ김포가 훨씬 주민들을 위해 일 많이하고 잘했다
완존 엉터리 부끄러운줄 알아라

Desa5911 2020-11-21 21:47:31
하지만, 고양시민인 우리는 이죄준을 시장으로 인정치 않는다 원당동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