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2020 특별기획전‘고요한 관찰’전(展) 개최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2020 특별기획전‘고요한 관찰’전(展) 개최
  • 김명숙 기자
  • 승인 2020.07.2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카드X구글 아트 앤 컬처 레지던시 프로그램 수상자인 OMA Space와 콜라보
정관(靜觀)을 주제로 한 장욱진의 삶과 ‘심플(simple)정신’을 현대적으로 재해석

[고양일보]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관장 조현영)은 지난 28일 특별기획전 ‘고요한 관찰’ 전(展)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정관(靜觀)’을 주제로 작품을 창조하는 과정 속 나타난 순수회화와 섬유·패션 예술의 공통적인 특징과 함께 장욱진의 삶과 ‘심플(simple)정신’을 타 장르와 융합해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자 마련했다.

고요한 관찰
고요한 관찰

미술관은 전 세계를 대상으로 공모한 ‘자카드X구글 아트 앤 컬처 레지던시 프로그램’의 최종 3인으로 선정, 프랑스 국립 타피스트리 제작소·연구소·박물관·대학인 고블랭의 박물관에서 수상전을 개최한 OMA Space와 함께 화가 장욱진의 ‘심플 정신’을 섬유와 패션을 통해 표현함으로써 장르 간의 색다른 만남을 선보인다.

새벽은 장욱진 화가가 ‘고요와 고독 속에서 그림을 그린다’고 표현할 만큼 예술작품을 창조하기 위해 중요한 시간으로, 본인 스스로 가장 정신이 맑을 때 그린 ‘먹그림’에서 잘 나타난다.

서양화가이지만 동양적이며 특유의 비워내는 특징을 지닌 화가의 그림은 수안보 시기부터 용인 시기까지 환상적이고 관념적인 경향을 조화롭게 완성시킨 회화 작품과 함께 전시되며, OMA Space의 섬유·패션작품을 ‘파동’으로 표현해 장욱진의 예술을 현대적으로 해석한다.

전시회는 오는 9월 27일까지 진행하며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관람을 위해 시간대별 관람 인원을 30명으로 제한한다. 관람객 입장 시 관람명부 작성, 발열 유무 확인, 마스크 착용 등 엄격한 생활방역수칙 준수하는 가운데 운영될 예정이다.

조현영 관장은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시민 안전을 위해 별도의 개막식을 진행하지 않도록 결정했다”며 “코로나19 수도권 방역 조치 조정으로 미술관을 재개관한 만큼 많은 시민의 관람 바란다”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