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시장 등 4개월 급여 반납액 1억 3600만원 기부
남양주 시장 등 4개월 급여 반납액 1억 3600만원 기부
  • 고양일보
  • 승인 2020.07.29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경기 남양주시 조광한 시장을 비롯한 5급 이상 간부 공무원이 4개월 급여 반납을 통해 모은 1억 3600만원을 전액 기부해 화제다.

남양주시는 22일 코로나19 사태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지난 4월부터 추진한 시 간부 공무원 급여 반납을 통한 기부가 이번 달로 마무리됐다고 전했다.

앞서 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나보다 더 어려움에 처해 있는 이웃들을 돕기 위한 ‘서로 버팀목 되어주기’ 범시민 운동을 전개했으며, 조 시장을 비롯한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119명도 4개월 급여 5%~30% 자진 반납을 결정, 착한 기부운동을 시작했다.

특히, 조 시장은 월급 30% 4개월 분(1118.1만원)과 본인과 가족에게 지급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40만원), 정부재난지원금(87.1만원), 시 재난긴급지원금(40만원), 경기동부CEO아카데미 특강 강의료(120만원)까지 총 1천4백 여 만원을 전액 기부하며 모범을 보였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민생 현장을 투어하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민생 현장을 투어하고 있다.

또한, 조 시장과 간부공무원의 모범적 행보에 영향을 받은 6급 이하 직원들도 자발적인 모금을 실시해 십시일반 모은 4600만원을 기부하며 화답했다.

한편, 시는 그간 ‘서로 버팀목 되어주기’ 운동을 통해 모은 기부금을 취약계층 자녀 등의 디지털 정보격차를 줄이기 위한 스마트기기 지원, 이동 동선 공개로 피해를 입은 점포 지원 등 코로나19로 도움이 절실하고 꼭 필요한 곳에 사용하고 있다. 또, 간부 공무원 급여 반납을 통해 모금한 기부금은 디지털 취약계층 자녀들에게 노트북 175대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