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소방서, 빌라화재 초기진화 민간인 유공자에 표창 수여
일산소방서, 빌라화재 초기진화 민간인 유공자에 표창 수여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7.14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가 발생한 성석동 소재 빌라
화재가 발생한 성석동 소재 빌라

[고양일보] 일산소방서(서장 박용호)는 지난 12일 일산동구 성석동 소재 빌라에서 발생한 화재를 민간인의 소화기를 활용한 초기 진화로 피해를 크게 저감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화재는 빌라 외부에서 발생됐다. 당시 화재현장 인근에서 작업을 하고 있던 김호건(남, 40대) 씨는 검은 연기를 목격하고 즉시 119에 신고 후 근처에 비치되어있던 소화기를 사용해 적극적으로 초기대응에 임하여 화재 확대 방지와 인명·재산피해 예방에 큰 역할을 했다.

이에 소방서는 위험을 무릅쓰고 신속한 신고와 연소확대 방지 등 초기 소화활동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해 표창을 수상하기로 했다.

박용호 일산소방서장은 “이번 사례와 같이 화재초기에 소화기는 대단한 효과를 발휘할 수 있어 각 가정마다 또는 유동인구가 많은 건축물에는 꼭 소화기 비치를 당부드린다”며 또한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었으나 신속한 초기소화로 더 큰 피해를 막아준 유공자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