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국제꽃박람회, 명지병원 등 선인장 조형물 설치
고양국제꽃박람회, 명지병원 등 선인장 조형물 설치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6.30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지병원에 설치된 선인장 조형물
명지병원에 설치된 선인장 조형물

[고양일보]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대표이사 박동길, 이하 재단)는 관내 다중 이용 시설 3개소에 비모란 선인장 조형물을 설치했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선인장 화훼 농가를 돕고 시민들에게 힐링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추진하는 ‘다중 이용 시설 식물 지원 사업’은 지난 3월 마두역·화정역 등 지하철 역사 장미 작품 설치에 이어 두 번째이다.

재단은 6월 9일 자문위원회 개최를 통해 설치 장소를 논의하고 국민 안심 병원인 ‘명지병원’과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정발산역’, ‘대화역’을 최종 선정했다.

응원의 내용을 담은 2.2m 높이의 비모란 선인장 조형물과 폐화분 수거 사업을 통해 수거한 화분도 함께 활용되어 연출되며, 전시 기간은 7월 26일까지이다.

박동길 대표이사는 “코로나19의 여파로 고양시 대표 화훼 상품인 비모란 선인장이 수출에 큰 타격을 받았다. 이번 조형물 전시로 시민들에게는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하고, 비모란 선인장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려 농가에게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재단은 꽃 소비 활성화와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해 2020고양가을꽃축제를 9월 26일부터 10월 11일까지 일산호수공원과 원당화훼단지에서 무료로 개최할 계획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