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청년 인턴 200’ 추진…공공분야 청년 일자리 확대
고양시, ‘청년 인턴 200’ 추진…공공분야 청년 일자리 확대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6.08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이 면접 상담을 받고 있다.

[고양일보] 고양시가 공공분야 청년 일자리를 확대해 청년들이 현실의 어려움을 덜고 더 나아가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고양 청년인턴 200’ 사업을 새롭게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사업은 고양시 청년 기본 조례에 따라 만 18세에서 39세까지 미취업 중인 고양시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전공분야와 자격증을 살려 시정연구원, 보건소, 시립어린이집, 청소년재단 등 고양시 여러 관계부서에서 정책기획, 보건, 사회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근무하며 경험을 쌓을 수 있다.

고양 청년인턴 200은 급격한 실업 위기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2019년 조성한 100억 원 규모의 일자리 기금을 선제적으로 활용해 추진된다. 향후 행정안전부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사업과도 연계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업 내용은 고양시 홈페이지에서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재준 시장은 “고양 청년인턴 200을 통해 청년 공공일자리 확대가 청년들에게 코로나19로 경직된 고용시장을 이겨낼 수 있는 버팀목이 되고 일과 경험을 바탕으로 미래로 나아가는 데 필요한 징검다리가 될 것”이라며 “공공 일자리 확대를 통해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는 선순환을 이끌어내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