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2020년 봄철 조림사업 완료
파주시, 2020년 봄철 조림사업 완료
  • 김경규 기자
  • 승인 2020.05.26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파주시는 2020년 경제림 조성사업으로 35ha, 미세먼지 저감 조림사업으로 5ha의 봄철 조림사업을 완료했다.

해당 사업은 산림의 경제적·공익적 가치를 증진하고 나무심기로 지속가능한 산림 경영 기반을 구축하는데 목표가 있다.

파주시는 올해 4월 초부터 한 달간 국·도비 등 약 2억7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총 40ha 면적의 조림사업을 추진했다.

봄철 조림사업
파주시는 2020년 봄철 조림사업으로 총 40ha 면적에 2억 7000만원을 투입했다.

양질의 목재를 지속적으로 생산·공급하고자 추진하는 경제림 조성사업으로 백합나무, 자작나무, 낙엽송 묘목 등 약 10만5천 본의 나무를 심었고 도시 내·외곽 산림, 생활권 주변 유휴 토지, 공공녹지 등에 나무심기를 확대 추진하는 미세먼지저감 조림사업으로 소나무 대묘 약 7천 본을 심었다.

한기덕 파주시 공원녹지과장은 “파주시는 산림자원 순환경제 기반 구축을 위한 조림사업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숲 가꾸기 사업을 통해 산림의 경제적, 환경적 가치 있는 국가 자원으로 육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