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 90% 수령…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체제 전환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 90% 수령…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체제 전환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5.1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기극복지원금 신청서를 작성하고 있다.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 신청서를 작성하고 있다.

[고양일보] 고양시가 위기극복지원금 신청자가 95만 명을 넘어섰다고 13일 밝혔다.

11일 기준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 신청자는 95만 5941명으로 전체 지급대상자(107만 명)의 89.1%로 지급액은 478억 원이다. 성사2동, 화정2동, 행신1・2・3동, 풍산동, 마두1・2동, 일산1・2・3동, 탄현동, 주엽1・2동은 지급률이 90%를 넘어섰다.

이에 고양시는 위기극복지원금 지급이 사실상 마무리됐다고 판단하고 전담지급창구 운영을 중단하고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체제로 전환할 계획이다. 아직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은 분들은 7월 31일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신청할 수 있다.

이재준 시장은 "한발 빠르게 지급한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이 경제 활력의 마중물이 되고 있다"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도 신속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급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1일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이 개시됐으며, 고양시는 373억 원의 자체 재원을 투입해 정부에서 발표한 긴급재난지원금 전액(4인가구 기준 100만원)을 지급하고 있다. 선불카드 방식은 18일부터 지급한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