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시장, LH 개발이익 환수 위해 삼송역 현장 집무
이재준 시장, LH 개발이익 환수 위해 삼송역 현장 집무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5.11 18: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송역 환승주차장에 설치된 이재준 시장의 현장 집무실
삼송역 환승주차장에 설치된 이재준 시장의 현장 집무실

[고양일보] 이재준 고양시장이 11일 삼송역 환승주차장에서 ‘삼송역 환승주차장 즉시개방 및 LH개발이익 환수’를 위한 강경조치로 현장 집무실을 설치하고 현장집무를 시작했다.

이날 이재준 시장은 삼송역 환승주차장에 설치된 현장 집무실에서 시 간부공무원들과 LH개발이익 환수 및 환승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의 무상귀속 추진방안을 공유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삼송지구 환승주차장은 광역교통개선대책에 따라 8,926㎡ 면적으로 조성된 후 지난 2014년 6월 무료 개방되었으나, LH는 2018년 6월 해당 부지 유상공급계획에 따라 주차장을 폐쇄조치하고 유상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삼송역 환승주차장에 집무실을 마련한 것은 공공개발사업자인 LH의 무분별한 용도변경으로 인한 이익 창출 및 필수 도시기반시설 설치 미이행에 대한 불합리한 제도개선 및 개발방식 변경을 위한 것”이라며, “특히 대규모 개발사업지구의 광역교통개선을 위해 마련된 삼송역 환승주차장을 시에 기부채납 없이 유상으로 매각하기 위해 일방적으로 폐쇄하여 다수 시민들의 불편을 외면하는 LH의 행태에 경종을 울리기 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삼송지구 현장집무실에서 삼송역 환승주차장 즉시개방 및 관내 개발사업의 각종 문제해결을 위한 LH개발이익 환수 대책을 마련하고 LH와 적극적으로 협상하기 위해 노력해 나게갔다”면서, “LH가 지속적으로 미온적으로 대응할 때는 3기 신도시 및 추진 중인 각종 사업에 대해 시 차원의 협조가 없을 것임을 강력 표명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재준 시장이 현장근무를 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이 현장근무를 하고 있다.
삼송역 환승주차장
삼송역 환승주차장
삼송역 환승주차장은 삼송 힐스테이트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삼송역 환승주차장은 삼송 힐스테이트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esa5911 2020-05-16 02:15:43
협의 및 협조포기로 창릉 3기신도시건설 철회시켜자!
일산에서 기반잃으니 3기 신도시 부근에 딱들어 붙는구만!
민의를 무시하는 사람이 무슨 시장행세를 당장그만두고 집에가서나 똥고집내세워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