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3사 출구조사 “민주·시민, 단독 과반···통합·한국당 참패"
방송3사 출구조사 “민주·시민, 단독 과반···통합·한국당 참패"
  • 박공식 기자
  • 승인 2020.04.1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153~178석, 통합당 107~133석 예상
문재인 정권 정국 주도권 확보, 개혁 드라이브
KBS TV 캡처
KBS TV 캡처

[고양일보] 15일 실시된 21대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비례정당 더불어시민당이 16년만에 단독 과반을 달성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고 방송 3사가 출구조사 결과를 근거로 예측 보도했다.

이날 오후 6시까지 진행된 총선 투표 마감 직후 공개된 KBS의 예측 보도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이 155~178석,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이 107~130석을 각각 확보할 것으로 예상됐다. SBS는 민주당과 시민당 154~177석, 통합당과 한국당 107~131석을 얻을 것으로 분석했고, MBC는 민주당과 시민당이 153~170석, 통합당과 한국당은 116~133석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했다.

방송 3사의 출구조사대로라면 민주당의 과반 의석 확보는 2004년 17대 대선 이후 16년만이다. 민주당이 과반 의석을 확보하면 개헌을 제외한 모든 법안·예산·정책을 정부 여당이 순탄하게 추진할 수 있게 돼 문재인 정권은 정국 주도권을 확보해 본격적인 개혁 드라이브를 걸고 나설 기반을 마련하게 된다.  여당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 임명과 쟁점 법안 처리도 밀어붙일 수 있게 되면서 문재인 정부 후반기 국정 운영에 힘이 실릴 것으로 예상된다.

지상파 3사의 총선 출구조사는 전국 투표소 2,323곳에서 오늘(15일) 오전 6시부터 오후 5시까지 투표한 유권자 42만 5,915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신뢰수준에 허용오차는 ±2.8~7.4%이다.

현재 정당별 의석수는 재적의원 290명에 더불어민주당 120석, 미래통합당 92석, 민생당 20석, 미래한국당 20석, 더불어시민당 8석, 정의당 6석, 우리공화당 2석 등이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