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훼농가 힘내세요”…고양시, 지하철 역사에 미니정원 운영
“화훼농가 힘내세요”…고양시, 지하철 역사에 미니정원 운영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3.02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지하철 3개소에 운영되는 장미로 만든 미니정원
고양시 지하철 3개소에 운영되는 장미로 만든 미니정원

[고양일보] 고양시와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고양시 지하철 3개소에 장미로 만든 미니정원을 오는 15일까지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운영되는 장미로 만든 미니정원은 화정역, 마두역, 대화역 등 고양시 지하철 3개소에 운영된다. 연출에 사용되는 장미는 모두 고양시에서 생산한 정화 장미로 이번 사업에는 총 3,360단의 장미가 사용된다.

또한 보다 많은 시민과 함께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역을 설치 장소로 우선 선정했으며, 추후 설치 장소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희망의 마음을 담아 준비한 장미 작품이 시민들과 화훼농가에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코로나19 여파로 졸업식·입학식 등이 취소되어 화훼 수요가 급감함에 따라 화훼 시장이 큰 위기를 겪고 있다. 화훼농가에 힘을 실어 줄 수 있는 꽃 소비 촉진 운동과 꽃 문화 확산을 위한 운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