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보건소, 자가격리자 53명에 구호물품 전달
고양시 보건소, 자가격리자 53명에 구호물품 전달
  • 국명수 기자
  • 승인 2020.02.07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고양시 보건소는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와 접촉으로 인해 자가 격리 상태로 보건소의 모니터링을 받고 있는 대상자들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구호물품을 전달받은 보건소는 모니터링 밀착담당 공무원과 시에서 지원받은 행정인력이 2인1조가 되어 자가 격리자 53명에가 물품을 전달했다.

자가 격리자들은 확진자와 마지막 접촉일로부터 14일 동안 활동이 자유롭지 못하기에 품목은 주로 생필품(쌀 4kg, 햇반 10개, 라면 10개, 즉석찌개 3개, 참치 8캔, 김 20개, 롤 휴지 30개, 생수 2.5L 12병)으로 구성했다. 구호물품세트는 향후 자가 격리자 발생 시 한 세트씩 전달할 예정이다.

보건소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의 확산 방지를 위해 보건소 자체 선별진료소 및 관내 4개 의료기관에서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며 “비상방역대책반을 편성하여 24시간 감시체계로 대응해 지역 주민들이 이번 위기시기를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문의사항은 덕양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031-8075-4059, 4017) 일산동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031-8075-4135, 4211) 일산서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031-8075-4211, 4218)으로 문의하면 된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