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당화훼단지, 스마트팜 위한 현대화에 정부 32억원 지원  
원당화훼단지, 스마트팜 위한 현대화에 정부 32억원 지원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9.11.12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 선정
노후온실 현대화에 필요한 기반시설 확충
총 사업비 46억원 중 32억원 정부 지원
나머지 14억원, 고양시와 경기도간 협의 

 

[고양일보] 25만㎡ 규모의 화훼전문생산단지인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이 정부 지원에 힘입어 현대화된다. 

경기도는 앞서 10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에 노후화된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을 현대화하는 방안을 제출, 지원 대상에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은 2020년까지 노후온실 현대화·자동화에 필요한 기반시설 확충 및 개보수를 지원해 규모화된 스마트팜 도입 기반을 구축하기 위한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46억원이 투입되며, 정부는 32억 원을 지원한다. 나머지 14억원에 대해서는 고양시와 경기도의 협의에 의해 분담액이 결정된다. 농어촌공사는 위수탁협약 체결을 통해 실시 설계 등 사업 시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상시 현황점검·관리와 사업 적기 추진시스템을 마련하고, 분기별로 관계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해 사업대상지 여건에 따라 신속한 사업계획 변경 등을 통하여 공사 지연을 방지할 예정”이라며 “기반조성이 완료된 후에는 연계 사업을 통해 스마트팜 구축을 지원한다”고 말했다. 

노후화된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의 현대화를 위한 계획도. 자료 = 고양시 제공.
노후화된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의 현대화를 위한 계획도. 자료 = 고양시 제공.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은 2006년에 조성돼 13년이 지나 시설이 낙후됐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경기도는 이 지역에 스마트팜을 도입하기 위해 ▲대형관정 및 소형관정 등 용수개발 ▲상수도 및 배수로 정비 ▲폐식물 처리시설과 폐양액 재활용시설 설치 ▲화재·감전 예방시설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고양시 농업정책과 담당자는 “이번 기반조성 사업은 고양(원당)화훼단지의 스마트 단지가 생산-유통-소비-창업-관광체험의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한 시발점이 될 것이며, 추후 스마트 팜 구축은 물론 고양 스마트 플라워 시티 조성을 위한 국비 확보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