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의회 청년정책 좌담회 개최
고양시 의회 청년정책 좌담회 개최
  • 박공식 기자
  • 승인 2019.10.24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차원 청년 정책 방향 모색
3시간 동안 청년들의 목소리 경청

[고양일보]  “청년기본조례가 실질적인 역할을 하기 위한 방안이 있어야 합니다”

“실효성있는 청년 정책이 필요합니다”

“고양시가 청년이 희망을 갖는 희망도시가 되어야”

고양시 청년들은 청년기본조례와 청년정책 등에 청년들의 목소리가 반영될 수 있도록 실질적 권한을 부여해 주기를 희망하고 있다. 또 “고양시에 훌륭한 인재들이 많지만 일자리가 없어 타 시도로 나간다”고 호소하면서 고양시에 좋은 일자리를 창출해주기를 바라고 있다.

청년들은 청년 관련 정보가 산재해 있어 정보 습득이 어려우므로 통합된 청년정책에 대한 정보 제공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청년들은 23일 고양시의회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청년 정책 좌담회에서 자신들이 취업현장에서 직접 느꼈던 애로 사항과 청년 정책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안했다.

고양시의회 환경경제위원회와 건설교통위원회 주최·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좌담회는 고양시 청년정책에 대한 청년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좌담회에는 고양시의원, 관계공무원과 청년사업가, 청년예술인, 청년농업인, 대학생, 취업준비생, 고양시 청년정책위원회, 고양청년정책협의체, 고양시 청년협의체 위원 등 다양한 분야의 청년들이 참석했으며, 약 3시간 동안 청년조례, 청년일자리, 청년주거 정책 등에 대해 진지하면서도 진솔한 대화가 이어졌다.

백상진 정의당 청년의원은 청년기본조례가 실질적인 역할을 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제안했고, 김정식 자유한국당 청년위원은 청년들에게는 실효성 있는 청년정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민지 더불어민주당 청년위원은 청년 희망도시를 위한 제언을 했다.

청년들은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일자리, 주거, 청년조례 등의 고양시 청년정책에 대하여 열띤 토론을 펼쳤다.

좌담회를 진행한 송규근 의원과 정연우 의원은 청년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는 소중한 자리였다며, 청년정책 좌담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좌장으로 좌담회를 진행한 송규근 의원(왼쪽 두번째)과 정연우 의원(세번째)
좌장으로 좌담회를 진행한 송규근 의원(왼쪽 두번째)과 정연우 의원(세번째)

고양시의회 조현숙 환경경제위원장은 “청년들의 사회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청년정책을 발굴하고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좌담회에는 조현숙위원장, 송규근, 정연우 의원을 비롯해 윤용석, 이홍규, 손동숙, 심홍순, 장상화, 정봉식, 문재호, 박현경, 박시동 의원의 참석하여 청년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경청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