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표날까지 지역 정치인은 고양선 연장 위해 책임 다하라”
"발표날까지 지역 정치인은 고양선 연장 위해 책임 다하라”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9.10.23 18:47
  • 댓글 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대광위 ‘광역교통 비전 2030’ 발표 앞두고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추진연합 22일 입장문 내놔  
'식사역'을 요구하는 지난 1월 집회 모습. 지금까지 17회에 걸쳐 줄기차게 '식사역' 요구를 해왔다.
'식사역'을 요구하는 지난 1월 집회 모습. 지금까지 17회에 걸쳐 줄기차게 '식사역' 요구를 해왔다.

[고양일보] 오는 31일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가 ‘광역교통 비전2030’ 발표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고양선의 식사동 연장을 요구하는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추진연합’(이하 도추연)이 22일 입장문을 발표했다.

도추연은 “고양선은 국토부의 창릉신도시 발표 시에 나온 교통대책안으로 그 노선이 신도시권역에만 미치는 불완전한 안이었다. 이는 주민들의 즉각적인 반발에 부딪혀, 2019년 6월 7일 고양시의회가 결의안을 채택했고, 6월 25일 이재준 시장이 대광위에 공식 제출한 고양선연장안은 명실상부한 106만 고양시민 모두의 공식 요구안이다”며 고양선 연장의 당위성을 전했다. 

이어 “우리들의 투쟁으로 9월 16일 창릉 신도시 개발 주체인 LH가 고양선 사전 타당성 용역 발주를 구체적인 과업지시서와 함께 나라장터에 입찰을 공고한 상태다. 그러나 그 내용에는 고양선이 대곡~고양시청, 대곡~일산연장안이라는 두 가지 안을 요청하고 있다”라며 “주민 입장에서는 그간의 적지 않은 경험 때문에 참으로 모호하고 희망고문의 연장일 듯한 불안감에 미칠 노릇이다”고 밝혔다. 

이에 도추연은 “정부와 국토부 대광위는 고양선 연장안을 옵션이 아닌 확정으로 공식 발표하라”요구했다.  

도추연은 지금까지 17회 집회를 이어오면서 ‘식사역’ 신설을 위해 지역 정치인들의 힘이 필요했고, 정치인의 도움 요청을 공공연히 나타냈다. 식사동이 지역구인 심상정 국회의원을 비롯해 민주당의 문명순 지역위원장, 이경환 당협위원장 등 지역의 정치인들도 집회 현장에 여러번 나타나 고양선 연장에 힘을 실어주겠다는 약속을 했다. 지난 8월에는 이재준 고양시장도 집회현장에 나타나 “철도시설을 만든다는 것이 그냥 일,이백억으로 되는 것이 아니라 정부의 엄격한 절차를 밟아서 진행되는데, 고양시도 이에 맞춰 고양선이 식사역까지 연장되도록 최대한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입장문에서는 도추연은 “발표날까지 남은 기간 지역 정치 지도자는 최상의 협상력을 발휘해 책임을 다하라”며 한 번 더 지역 정치인들이 힘을 실어줄 것을 요청했다. 

지난 8월 집회때  이재준 고양시장, 심상정 국회의원, 문명순 지역위원장, 이경환 당협위원장 등이 참석한 모습.
지난 8월 집회때 이재준 고양시장, 심상정 국회의원, 문명순 지역위원장, 이경환 당협위원장 등이 참석한 모습.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울 2019-11-05 21:49:42
정부와 국토부 대광위는 고양선 식사역 포함 확정으로 공식 발표하라

식사동 2019-10-25 20:15:42
10년 가까이 참을만큼 참았습니다
분양받을때의 청사진이 아직도 선합니다.
교통분담금은 어디로 사라진건지
이제는 식사역으로 꼭 답을주시기바랍니다

꼭!! 2019-10-25 11:17:26
우리 아이들과 직장인 청년들 출퇴근 가장들 발이 되어줄 식사역 강력히 요구합니다
현대인들의 피곤함을 해결해 주세요~!!

식사동주민 2019-10-24 15:28:44
4만명 가까운 식사동인구가 버스에 의존해 하루 4시간의 출퇴근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10년전 입주초 약속한 경전철은 공수표가 되었고 , 500억 교통분담금은 어디에 쓰입니까? 식사도의 지하철은 기본생존권입니다. 고양선 식사역은 반드시 확정 창릉신도시와 함께 결실을 맺어야 합니다

동국대 약학과 2019-10-24 13:36:05
여기 오기전 교통 이럴줄알았으면
여기안왔다 식사역 만들어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