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사진전 ‘북한산성(北漢山城)’⑦
찾아가는 사진전 ‘북한산성(北漢山城)’⑦
  • 이재용 작가
  • 승인 2019.10.08 10: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일보] ‘북한산성(北漢山城)’ 사진으로 알려진 一松 이재용 작가는 2019 경기예술찾기 일환으로 찾아가는 사진전 ‘북한산성(北漢山城)’을 진행하고 있다. 찾아가는 사진전 ‘북한산성(北漢山城)’은 18세기 전후로 한 우리나라 성곽축성술을 이해하면서 북한산성을 쌓은 구조를 보여주는 20여 점의 사진작품전으로 북한산성 발굴사업과 종합정비계획이 활발하게 진행되는 이 시점에서 북한산성의 세계문화유산적 가치를 조명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중성문 수문의 흔적

오르내리는 계단으로 보이지만 계곡을 방어하기 위해 수문을 설치했던 흔적이다. 성돌을 올려 고정하기 위해 깎아낸 홈 자국이 계단처럼 남아 있는 것을 보면 그 규모가 대단하였음을 보여주고 있다.

노적봉 방향 맞은편 계곡 부근에는 이 수문을 지키기 위해 설치했던 돈대의 초석이 남아 있다.

돈대

북한산성에는 두 개의 수문을 두었다. 하나는 계곡탐방로 입구 외성의 수문이고 다른 하나는 중성문 바로 옆 반대편 계곡부위에 위치하고 있다. “냇가의 두 바위를 이용하고 바위에 의지하여 돈대를 쌓았다”라는 북한산성 축성 당시 기록으로 보면, 현재 두 수문의 흔적은 전혀 남아 있지 않으나 수문의 양편으로 설치했던 돈대는 이 와 같이 원형이 그대로 남아 있거나, 초석이 남아 있다. 돈대의 규모를 짐작해 보면 수문을 지키는 가장 중요한 시설이었음을 알 수 있다.

최근에 외성의 수문 우측 대서문 방향에 있던 유실된 돈대를 복원 정비함으로써 당시 수문의 위용을 느낄 수 있다.

사진작가 一松 이재용
사진작가 一松 이재용

사)한국사진작가협회 고양시지부장
사)한국사진작가협회 민속분과위원
북한산성을 지키고 가꾸는 사람들의 모임(북지모) 회원

2019 경기예술찾기 찾아가는 사진전 <북한산성(北漢山城)>, 고양시 전지역(2019.6.22~)
<숙족의 성, 북한산성 사진전>, 고양시청 갤러리600(2016.4.23.~5.19)
<수풀에 묻혀 있는 북한산성 사진전>, 북한산아트홀(2015.11.13.~19)
<북한산성의 四季> 사진전, 은평구 진관동주민센터(2015.10.17.~27)
사진의 미학전 <북한산성 너를 만나다>, 은평구청(2015.10.5~9)
<삼각산 사진전>, 덕양구청 갤러리 꿈(2015.8.31.~9.11)
<수풀에 묻혀 있는 북한산성 사진전>, 일산동구청 가온갤러리(2015.6.13.~18)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일산 2019-10-09 21:35:14
사진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