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광위 발표는 미뤄지고… 답답한 주민들, 청와대 앞에서 ‘고양선 연장’ 외쳐 
대광위 발표는 미뤄지고… 답답한 주민들, 청와대 앞에서 ‘고양선 연장’ 외쳐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9.09.19 14:52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교통망 기본구상안 발표 시기 아직 되지 않아 
식사‧풍동 주민들, “고양선 일산 연장안 수용하라”
고양선 운행 경전철도 ‘100인승 4량’으로 확충 요구    

[미디어고양파주] 국토부의 ‘대도시권 광역교통망 기본구상안’(이하 기본구상안) 발표가 늦어지고 있다. 

당초 8월말 발표한다고 알려졌지만, 19일 현재까지 국토부는 기본구상안 발표 시기를 아직 밝힐 상황이 아님을 전하고 있다. 국토부 광역시설운영과 김인규 사무관은 “언제쯤 발표한다고 말하기가 어려운 상황”이라며 “관계기관이나 지자체 간의 협의 시간이 소요된다”고 말했다. 

기본구상안은 수도권 등 대도시권의 광역교통문제를 전담하는 조직인 ‘대도시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에 의해 검토‧작성된다. 대광위는 지난 6월부터 2개월 동안 총 8차례에 걸쳐 권역별로 간담회를 개최해 각 지자체의 의견을 수렴했다. 수도권 서부권역에 포함된 고양시는 지난 6월 철도‧도로 사업 14건을 대광위에 건의한 바 있다.  

기본구상안은 2020년 최종 확정되는 ‘제2차 대도시권 광역교통기본계획(2021~2040)’과 이를 실행할 ‘제4차 대도시권 광역교통시행계획(2021~2025)에 대한 광역교통 차원에서 전체적인 방향성을 제시한다.  

대광위는 대도시권 지자체간 교통문제를 놓고 벌어진 갈등을 조율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여러 지자체의 많은 건의사항을 취합해 추려내고 조정하며 정리하는 데 많은 시간을 소요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김인규 사무관은 “대광위 위원들이 각 지자체별 건의사항을 검토하고 있는데, 필요하면 각 지자체와 연락을 취하고 있다”며 “건의사항 검토와 구상안 작성을 함께 하고 있다”고 말했다.   

창릉 3기 신도시 개발로 인해 서울 출·퇴근난이 가중될 수 있기 때문에 고양시는 기본구상안 발표 내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지난 6월 고양시가 건의한 철도‧도로 사업 14건 중에는 ▲고양선의 식사‧풍동, 일산지역 연장과 고양선의 인천2호선과 연계 ▲인천2호선 연장(걸포북변∼킨텍스∼일산역) ▲고양~서울 간 아시안 하이웨이 신설 등이 포함되어 있다. 

식사‧풍동 주민들은 19일 청와대까지 찾아가 11시부터 고양선 연장을 요구하는 집회를 벌이고 있다.
식사‧풍동 주민들은 19일 청와대까지 찾아가 11시부터 고양선 연장을 요구하는 집회를 벌이고 있다. (사진 =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연합회)

특히 지하철 6호선 새절역에서 시작해 고양시청역에서 끝나는 것으로 계획된 고양선을 식사역, 중산역, 일산역(경의중앙선)까지 연장 요구는 식사‧풍동주민들의 줄기찬 집회 때문에 크게 이슈화되어 있다. 심상정 정의당 의원을 비롯해 민주당, 한국당 등 각 정당 정치인들도 식사‧풍동 주민들의 고양선 연장 요구 목소리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식사‧풍동 주민들은 19일 청와대까지 찾아가 11시부터 고양선 연장을 요구하는 집회를 벌였다. 강홍모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연합회장은 집회에서 ▲3기 창릉신도시 개발과 동시에 발표한 고양선의 식사‧풍동, 중산, 일산역으로의 연장 요구안 즉각 수용 ▲고양선에 운행될 경전철의 설계기준을 현 50인승 3량에서 100인승 4량 철바퀴 설계로 변경, 이 두 가지를 요구했다. 

한편 창릉 3기신도시 개발 시행자인 LH는 지난달 27일 ‘고양선 신설 사전조사 및 도입방안 연구용역’을 발주했다. 이 용역의 과업지시 내용에는 고양선의 ‘식사역’ 포함 일산까지의 연장에 관한 내용도 포함되어 있다.   

식사‧풍동 주민들은 고양선의 연장 외에 고양선에 운행될 경전철의 설계기준을 현 50인승 3량에서 100인승 4량 철바퀴 설계로 변경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사진 =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연합회 제공.
식사‧풍동 주민들은 고양선의 연장 외에 고양선에 운행될 경전철의 설계기준을 현 50인승 3량에서 100인승 4량 철바퀴 설계로 변경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사진 = 고양도시철도식사풍동연합회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양고양 2019-10-01 21:17:22
자유 대한민국 수호 10,3 광화문 광장 평화 대집회. 10월3일,13시,광화문 광장.대한민국 바로 세우기 국민운동본부.

일산은 분당이 아니라서 2019-09-30 03:53:07
같은 대한민국 국민인데 이런 차별을 받는다면 다신 일산에 집 사지도 않을테요
정치인들 고관대작들이 강남 분당에 집 마련하는데는 다 이유가 있던것을 섬나라 식사동만 몰랐던게야

이관우 2019-09-29 23:09:56
10년간을 교통지옥에서 살고있다 12만 식사.풍동.중산주민들의 성토를 정치인들은 잘보아라.
성남분당판교의 정치인들을보아라 전철이 다니고있어도 추가로 노선을 만들어주는 역량을!

일산시민 2019-09-29 22:29:35
일산처럼 교통 소외지역 큰곳 나와봐라~~
여긴 대부분이 서울이 직장인데 교통은 완전 지옥이다.

도시어부 2019-09-20 17:42:26
기본 교통권을 보장하라. 그리고 도시계획.개발하는 모든 담당자들 경질하라.
개발과 설계에있어 교통은 기본인것을..기본을 배제하고 급급하게 집만 지어올리는 담당자들은 모두 각성하고 처음부터 다시금 공부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