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재가… 거센 파장 예고
문재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재가… 거센 파장 예고
  • 미디어고양파주
  • 승인 2019.09.09 11:4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9일 “문 대통령이 6명의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사진 = YTN 화면 캡처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9일 “문 대통령이 6명의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사진 = YTN 화면 캡처

[미디어고양파주]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전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전격적으로 재가했다. 문 대통령의 임명 재가 직전까지 각종 의혹이 제기돼 야당이 강력 반대하고 검찰의 전방위 수사까지 진행 중인 조 후보자를 임명함에 따라 거센 파장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이 6명의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이날 조 장관을 비롯해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임명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임명을 재가한 장관들에 대해 임명장 수여식을 할 예정이다. 이날 임명된 장관의 임기는 9일 0시 시작됐다. 문 대통령이 조 장관 등의 임명을 강행하면서 야당 반대로 청문보고서 채택이 불발됐음에도 임명을 강행한 장관급 이상 고위공직자는 22명(양승동 KBS 사장 포함)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폭망자한당 2019-09-09 18:54:00
이런 결과를 예상하고서도 청문회에 응해준 황교안대표와 나경원원내대표의 생각은 무엇일까?
차라리 청문회없이 임명하도록 그냥 내버려 둘 것이지
내년 총선에서 자유한국당의 참패는 불을 모듯 뻔하다.
그리고 민주당은 정의당을 민주당2중대로 만들어 과반수 의석을 성공시킬 것이다.
사법고시패스해서 판검사하다가 정치인이 됐으니 정치판의 깊은 술수를 알겠는가?
그리고 다음 대선에서도 지금의 자유한국당은 비젼이 없다.
안타까운 일이지만 지금의 현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