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청 모 국장 부인, 무면허 중개 영업 고발
고양시청 모 국장 부인, 무면허 중개 영업 고발
  • 미디어고양파주
  • 승인 2019.06.14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고양파주] 고양시에 현직으로 근무하고 있는 모 국장 부인이 자격없이 공인중개업을 했다는 고발내용이 접수됐다. 13일 한 고양시민이 이 사실을 인지하고 고양시 일산동구청에 고발했다.

무면허 영업 행위로 고발된 식사동 M공인중개사 사무소
무면허 영업 행위로 고발된 식사동 M공인중개사 사무소 (사진 = 고양시민)

무면허 영업 행위로 고발된 M부동산은 일산동구 식사동에 있는 업소로 대표자로는 모 국장 처제로 되어 있지만 실질적으로 운영은 부인이 한 것으로 고발된 것. 이에 일산동구청 시민봉사과 토지관리팀 담당자는 “13일 신고가 들어와서 오늘(14일) 현장을 방문해 사실관계를 확인했다”며 “명의 대여는 형사처벌 대상이라 곧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라고 했다.

고양시 모 국장은 전화 통화를 통해 “부인은 관리만 하는 것이고 실제적으로 부동산중계업은 자격증을 가진 처제가 운영하고 있다”며 “부동산 중계업이 잘 운영되지 않아 폐업을 생각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고양시민과 함께하는 고양일보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31-908-2255 / 010-9907-2289

고양일보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